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네이버톡톡
맨위로

서울시, 에어컨 화재 8월에 가장 많이 발생

등록일 2020년07월26일 13시26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최근 5년간 여름철에 주로 발생하는 선풍기 등 계절용 전기기기 및 자동차 화재 통계를 분석 발표했다.

 

지난 5년간 총 3만 591건의 화재가 발생했다. 전체 화재 중에서 화재 원인별로 전기적 요인이 6,758건(22.1%)을 차지했으며,  월별로 7월 794건(11.7%), 8월에 769건(11.4%)을 차지했다.

 

연중 전기적 요인에 의한 화재는 7월과 8월에 가장 많이 발생했다. 또한 최근 5년간 에어컨(220건)과 선풍기(91건)에서 발생한 화재는 총 311건으로 월별로 8월에 가장 많았다. 

 

특히 발화 요인별로 에어컨의 경우 접촉 불량에 의한 단락이 63건으로 가장 많았고, 절연열화(전선 피복 손상)에 의한 단락 58건 등의 순이다. 선풍기의 경우 절연열화에 의한 전선단락 28건으로 가장 많고, 과열, 과부하에 의한 요인이 26건 등의 순이다.

 

서울시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실험을 통해 에어컨 화재의 경우 실외기 결선 부위 접촉 불량에 의한 전기적 저항 증가로 화재가 발생하고 있음을 확인했다.”라고 말하고, “여름철 에어컨 화재피해 예방을 위해서는 실외기 전선 결합 부위 절연 피복의 안전성 여부를 확인해 줄 것.”을 부탁했다.

 

시 소방재난본부 화재조사 관계자는 “각 가정에서 에어컨 실외기 안전성 확인 방법은 실외기 전선 연결부위 결합을 위해 사용한 절연테이프 변형여부(전선 연결부위 절연 테이프 느슨한 시공, 연결 부위가 녹아내렸거나 딱딱하게 굳어 있음 등)를 확인하면 된다.”라고 말했다.

 

신열우 서울특별시 소방재난본부장은 “본격적인 무더위를 앞두고  계절용 전기기기 등 화재예방을 위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라며, “특히 여름철 시민안전을 위해 SNS, 유튜브, 등 다양한 매체에 안전정보를 제공해 나가겠다.”라고 이야기했다. / 에듀잡뉴스

에듀잡뉴스 사회부연합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포토뉴스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