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네이버톡톡
맨위로

광주광역시, 일본뇌염 경보 발령

등록일 2020년07월26일 14시54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광주광역시는 질병관리본부가 전국 질병매개 모기감시 결과, 부산에서 일본뇌염 매개모기(작은빨간집모기)가 경보발령기준 이상으로 채집됨에 따라 23일 전국에 일본뇌염 경보를 발령했다고 밝혔다.

 

일본뇌염 매개모기인 작은빨간집모기는 논이나 동물축사, 웅덩이 등에 서식하는 암갈색의 소형 모기로, 주로 야간에 흡혈 활동을 한다.

 

경보발령 기준 중 주 2회 채집된 모기의 1일 평균 개체수 중 작은빨간집모기가 500마리 이상이면서 전체 모기밀도의 50% 이상일 때에 해당, 올해 첫 환자발생은 아직 없다.

 

광주시는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야외활동 시 긴 바지와 긴 소매 옷으로 피부노출을 최소화 하고, 모기 기피제를 사용하는 등 모기 매개 감염병 예방 수칙을 준수해줄 것을 부탁했다.

 

일본뇌염에 감염되면 무증상이거나 발열과 두통의 가벼운 증상을 보이지만, 일부에서는 고열, 두통, 경부경직, 혼미, 경련 등 증상으로 진행될 수 있다. 또한, 이 가운데 30%는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어 일본뇌염 예방을 위해 예방접종을 해야 한다. 국내 일본뇌염은 최근 10년간 연평균 20건 내외로 발생하고 있으며, 신고 된 환자의 90%가 40세 이상이다.

 

국가예방접종 사업 대상인 생후 12개월에서 만12세 이하 어린이는 표준예방접종일정에 맞춰 접종을 마쳐야 하고, 면역력이 없고 모기 노출에 따른 감염 위험이 높은 성인 대상자는 일본뇌염 예방접종이 권장된다. 만12세 이하 어린이는 전국 보건소 및 지정 의료기관에서 주소지에 관계없이 무료접종이 가능하다.

 

임진석 시 건강정책과장은 “일본뇌염 경보가 발령되면 일본뇌염 바이러스에 노출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모기에 물리지 않게 각별히 주의하고, 모기매개 감염병 예방 수칙을 준수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에듀잡뉴스

에듀잡뉴스 사회부연합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포토뉴스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