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네이버톡톡
맨위로

서울교통공사 대규모 신입사원 공채

등록일 2020년09월03일 11시10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올해 하반기 서울교통공사가 일반 공채 445명·특수 전형 114명 등 총 559명의 대규모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진행한다.

 

채용 절차는 필기시험, 인성검사, 면접시험 순이며 오는 9월 14일부터 18일까지 서울교통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입사지원이 가능하다. 특히 이번 채용은 코로나19 지역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필기시험 각 고사장마다 예비시험실을 준비하고, 모든 응시자는 체온 측정 후 고사장에 입실하게 된다. 또한 각 고사실 응시인원 최소화를 위해 오전·오후 두 차례로 나뉘어 시험을 치르게 된다.

 

우선 ▲‘일반 공채’는 13개 분야에서 445명을 채용한다. 직종별 채용 인원은 사무 99명, 승무 86명, 차량 88명, 전기 27명, 정보통신 6명, 신호 22명, 기계 14명, 전자 6명, 궤도·토목 21명, 건축 10명, 승강장안전문 20명, 영양사 1명, 후생지원(조리) 45명이다.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는 별도 전형인 ▲‘특수 전형’을 통해 114명을 채용한다. 장애인 61명, 보훈대상자 30명, 기술·기능계 고졸(졸업예정자 포함) 기능 인재 23명이다.

 

채용 절차는 필기시험, 인성검사, 면접시험 순으로 진행되며 지원자는 9월 14일 오전 10시부터 18일 오후 5시까지 서울교통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입사지원서를 접수하면 된다.

 

필기시험은 NCS 직업기초능력평가와 직무수행능력평가 2개 과목으로 치러진다. 단, 사무직종은 직무수행능력평가 없이 NCS 직업기초능력평가 1개 과목만 실시한다.

 

필기시험 날짜는 10월 11일이며, 필기시험 장소 등 자세한 사항은 9월 25일 서울교통공사 홈페이지에 공지될 예정이다.

 

특히 공사는 이번 신규채용 필기시험에 대규모 응시자가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코로나19 방역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이야기했다.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전파를 막고 응시자의 건강보호를 위해 각 고사장마다 방역관리대기실 및 예비시험실을 설치하고 필기시험은 고사실 당 응시인원 최소화를 위해 오전·오후로 나뉘어 치러지며, 전문 방역업체가 고사장 전체 소독을 실시한다.

 

시험일 기준 확진자 및 자가격리 대상자는 필기시험 응시가 불가하고 시험 당일에는 모든 응시자들의 체온을 측정해 이상이 없는 응시자는 일반 시험실에서 시험을 치르게 된다.

 

이상 증상이 나타난 응시자는 2차 발열체크 후 방역관리대기실로 이동시키고, 증상에 따라 예비시험실에서의 응시 가능 여부가 결정된다.

 

이밖에도 고사장 별로 관할 보건소, 소방서 및 의료기관 등의 유관기관과 비상연락체계를 구축하고, 특이사항 발생 시 즉시 대응할 계획이다.

 

김상범 서율교통공사 사장은 “수도권 내 코로나19가 집단감염 양상을 보이는 위기 상황인 만큼, 정부 방역지침을 준수해 철저한 방역관리 하에 공개 채용을 진행하고자 한다”며, “공사의 미래를 짊어질 우수한 역량과 열정을 가진 인재들의 많은 지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 에듀잡뉴스

에듀잡뉴스 사회부연합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1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포토뉴스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