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네이버톡톡
맨위로

경기소방학교, 도시탐색 구조과정 운영

등록일 2020년11월09일 07시08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경기도소방학교가 지진과 테러, 붕괴사고 등 대형복합재난 대비를 위해 운영하는 ‘도시탐색 구조과정’ 훈련이 최정예 구조대원 양성 사관학교 역할을 톡톡히 수행해 내고 있다.

 

도시탐색구조(USAR‧ Urban Search&Rescue)란 지진과 테러 등 다양해지고 복잡해지는 현대사회의 도시형 복합재난에 대비해 첨단장비 등을 활용해 매몰자를 탐색하고 구조하는 활동을 의미한다.

 

도시탐색 구조과정을 운영중인 소방학교는 전국에서 경기도가 최초다. 경기도소방학교는 이를 위해 올해 초 용인시 처인구 남사면 소방학교 내 도시탐색구조훈련장(연면적 3,500㎡)을 완공하고, 도시탐색구조용 장비 49종 355점을 보유ㆍ운용하고 있다.

 

훈련은 ▲무너진 건물의 잔해물 제거 및 파괴 ▲경사면 및 창문 등을 활용한 구조물 안정화 ▲로프구조를 위한 접근 기술 등으로 구성된다. 특히 수료 직전에 7가지 유형의 재난상황 발생을 가정해 무박 2일 24시간에 걸친 종합숙달훈련이 실시된다.

 

이 같은 상황부여 훈련은 중앙119구조본부와 동일한 국제탐색자문단(INSARAG) 등급 기준을 적용해 엄격하게 진행된다.

 

올해는 3주 교육과정으로 지난 6월 제1기(19명)에 이어 10월 제2기(21명) 등 총 40명의 도시탐색구조 전문구조대원을 배출했다.

 

2기 교육과정에 참가한 안산소방서 119구조대 정창우 소방위는 “구조대원이라면 갈수록 다양해지는 복합재난 대형사고 유형에 대한 대응방법에 대한 고민이 크다”며 “첨단장비를 활용해 실전과 같은 환경에서 훈련을 이수해 앞으로 어떠한 대형재난 현장과 마주하더라도 자신있게 구조활동에 임할 수 있는 자신감을 얻었다”고 훈련 소감을 전했다.

 

 “빠르게 변화하는 사회환경에 맞춰 교육 훈련도 변화하고 발전해야 한다”며 “경기도소방학교는 경기도 소방공무원이 각종 재난현장에서 도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안전하게 지켜낼 수 있도록 끊임없이 연구하고 노력하겠다”고 권대윤 경기도소방학교장은 말했다.

 

한편, 경기도소방학교는 더 많은 소방관이 훈련에 참여할 수 있도록 내년부터 교육과정을 기초, 중급, 심화 등 수준별로 세분화해 확대 운영하겠다고 이야기했다. / 에듀잡뉴스

에듀잡뉴스 사회부연합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포토뉴스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