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네이버톡톡
맨위로

지역 청년과 함께 K-웹툰의 성장을 이끌어 나간다

등록일 2021년10월11일 06시00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전남 순천시가 콘텐츠산업 청년일자리 리쇼어링 프로젝트를 통해 우리나라 애니메이션 산업의 새로운 유망도시로 떠오르고 있는 가운데 지원사업에 참여하는 지역기업이 주목받고 있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에 따르면 리쇼어링 프로젝트에 참여 중인 투니토리(대표 김순영)는 전라남도를 기반으로 웹소설과 웹툰 콘텐츠를 제작하는 신생 지역기업이다. ‘가짜 공녀님의 만렙토끼’, ‘용감한 언니가 도와줄게’ 등 인스타툰과 로맨스 판타지 장르 웹툰을 제작하고 있으며 카카오페이지에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투니토리는 지역을 기반으로 웹툰 콘텐츠를 제작하는 만큼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창출 사업인 리쇼어링 프로젝트를 통해 우수 인력을 확보하고 있다. 신생기업으로서 우수한 전문 인력의 확보가 회사의 성장과 미래를 결정짓는 중요한 요소이기 때문이다.

 

투니토리 경영지원본부 김진영 이사는 “리쇼어링 프로젝트를 통해서 지역의 훌륭한 청년 인재를 회사의 새로운 식구로 맞이할 수 있었다”고 말하며 사업 참여 소감을 이야기했다.

 

투니토리는 앞으로 웹툰 제작을 위한 콘티, 채색, 3D 배경 작업 등 리쇼어링 프로젝트를 통해 고용된 참여 청년 근로자의 실무 경험과 지속적인 훈련을 통해 전문 인력으로 성장시킬 계획이다.

 

김진영 이사의 바람대로 투니토리에 합류한 우수 인력이 리쇼어링 프로젝트를 통해 안정적인 환경에서 다양한 실무 경험을 쌓으며 성장하고 있다. 영상 애니메이션을 전공한 김송은 씨는 “1년 정도 일본 유학을 다녀온 이후, 현재 투니토리에서 작가로 근무하고 있다”며 “학과 공부와 유학을 통해 얻은 지식이 실무 경험을 통해 성장의 밑거름이 되고 있다”고 참여 소감을 말했다.

 

이와 같은 리쇼어링 프로젝트의 지원 덕분에 투니토리는 분업화되고 고도화된 기술을 바탕으로 체계화된 제작 시스템 구축에 힘쓰고 있다. 김진영 이사는 “과거 1인 웹툰 작가 시대를 넘어 각 분야별 전문인력의 협업을 통해 양질의 창작 콘텐츠가 K-웹툰의 경쟁력 확보에 마중물이 될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전망을 내다봤다.

 

이에 대해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이준근 원장은 “우리 지역의 웹툰 콘텐츠 산업 발전을 위해 전라남도와 순천시, 진흥원이 한마음 한뜻으로 노력하고 있다”며 “지역 콘텐츠 기업과 청년이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춰 K-웹툰의 성장을 이끌어 나가는 행복한 상상을 가져본다”고 앞으로의 포부를 밝혔다.

 

한편 해외에 나간 자국 기업이 다시 국내에 돌아오는 효과를 뜻하는 ‘리쇼어링 프로젝트’는 콘텐츠산업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행정안전부가 추진하는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의 일환으로, 전라남도와 순천시의 지원을 받아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 총괄 운영하고 있다. / 에듀잡뉴스

에듀잡뉴스 사회부연합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포토뉴스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